Review: Things for iPad

예전에 Things for iPhone에 대한 리뷰를 한 적이 있습니다. 그 때는 아이폰 버전의 Things만 가지고 있었는데, 최근에 아이패드 버전의 Things for iPad도 구매하였습니다. 사실 Things든 OmniFocus든 Mac 버전 없이는 반쪽짜리라고는 하지만 아이폰 버전만으로도 일단 잘 사용하고 있었고, 좀 더 큰 화면으로 보면서 내가 할 일을 정리하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해서 아이패드 버전도 구입하였습니다.

 

 

보시다시피 더 넓은 화면에서 볼 수 있다는 점을 제외하고는 아이폰 버전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아이폰에서 익숙해진 사용법을 그대로 쓸 수 있고, 새로 적응할 필요가 없다는 점에서는 좋은 점이라고 생각합니다.무엇보다도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에서 수정하거나 신규등록했을 때 동기화 속도가 무척 빠르고, 부드럽게 이루어진다는 점에서 매우 만족스럽습니다.예전에 2Do를 썼을 때, 2Do의 경우에는 유니버설앱이고 UI도 미려했으나, 새 할 일 등록이 조금 복잡하고 특히 동기화가 느리고 좀 어지럽다는 느낌이 들어서 새로운 ToDo 앱을 찾아 다녔기 때문에 더 만족스럽게 느껴집니다.

하지만 몇 가지 아쉬운 점도 있습니다.

첫 번째는 새로 할 일을 등록할 때 아이패드의 넓은 화면을 다 활용할 수 없다는 점입니다. 물론 할 일 등록화면이 전체를 차지한다면 그 또한 불편할 것이 틀림없지만 등록 화면이 한 쪽 귀퉁이에만 나오고 상세한 설정을 할 때는 한 번씩 더 버튼을 눌러야 하는 부분은 개선된다면 더 좋을 수 있을 듯합니다.

그리고 태그로 할일을 분류할 때 여러 개의 태그를 동시에 선택할 수 없다는 점입니다. 아이폰은 그러려니 했지만, 아이패드 버전에서는 여러 태그로 동시에 검색할 수 있다면 더 좋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 아이폰과 유사한 인터페이스 (간결한 입력과 편리한 할 일 관리)

+ 빠르고 부드러운 동기화(Things Cloud)

– 여러 태그 동시 검색 불가능

– 화면 활용이 좀 부족하게 느껴짐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