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ub Mens Core Full Sleeve Tri Suit 착용기

Sportpursuit.com이라는 사이트에서 트라이애슬론 용 운동복 (이하 trisuit) 을 구매했습니다. 이전까지 자주 입던 Skins의 trisuit는 민소매로 되어 있어서 늦은 가을이나 초겨울에 이것만 입고 달리기나 다른 운동을 하러 나가기가 애매해서 혹시 긴팔로 된 것은 없나 찾아 봤는데요. 꽤 오래 찾아봤지만, 찾을 수 있었던 것은 딱 이거 하나였습니다.

huub full sleeve

브랜드에 대해서도 좀 찾아봤는데, 주로 트라이애슬론 운동복을 만드는 회사인 것 같습니다. trisuit 외에 wetsuit도 파고 있었고, 가격대는 꽤 높은 편이었습니다.

이 제품은 원가는 약 200달러이고, 할인 후 기준으로 184달러 정도에 구매했습니다. 영국에 소재한 회사로 미국을 배송지로 할 경우에 배송비가 9.99달러 추가됩니다. 설명에 한국 직배가 된다고 써져있지만 선택이 되지 않았고, 유럽으로 받아서 배송대행지를 쓰는 것보다는 차라리 미국으로 배송받는 것이 전체적인 배송비는 더 저렴했습니다.

저는 이것과 70%가량 할인해서 팔던 SLS 제품을 같이 구매했는데요… 직구는 몇 번 하면서도 전화기 외에는 200달러를 넘겨본 적이 없는 바람에 관세 계산 방법에 무지해서 관세는 꽤 많이 나와 버렸습니다. (더해서 240달러 정도가 되버리는 바람에…)

주문한 제품은 모두 잘 왔습니다. 다만, 이 사이트의 경우에는 비용 — 특히 재고 관리비용 — 을 절감하려는 목적에서 따로 창고를 두지 않고, 주문이 들어오면 그 때 각 제조사에 주문을 넣는 것으로 보입니다. 그래서 배대지에 물건을 받는데만 거의 한 달이 걸렸네요. 그 외에는 만족합니다.

일단 제품의 질은 무척 만족스럽습니다. 같은 xs 사이즈인 Skins와 비교를 해봤을 때, 전체 높이는 조금 짧은 편이고, 바지통은 아주 살짝 더 넓습니다. 그리고 팔목 부분과 바지 끝단에 마치 질긴 고무줄처럼 얇고 탄탄한 줄이 덧데어져 있어서 그 부분이 꽈 조여서 잡아주는 느낌입니다.

다리나 허리 부분이 Skins에 비해 더 넓지만, 탄성은 약한 편입니다. Skins는 입으면서도 어느정도 늘어나서 입는데 아무 어려움이 없었는데, huub 제품은 늘어난다는 느낌이 거의 없습니다. 조금 작다고 바느질이 터지거나 하는 일은 전혀 없을 것 같지만, 입을 때 — 특히 팔과 어깨를 넣을 때 — 조금 어렵게 느껴지는 것은 사실입니다. (그래도 skins 중 지퍼가 없는 a400 상의를 입을 때 보다는 훨씬 편하고 빨라요.) 아마 한 치수 정도는 괜찮겠지만, 두 치수 정도 작게 고르면 아예 들어가지도 않을 수 있겠네요.

trisuit 자체가 한 번 입으면 수영, 사이클, 달리기 모두를 하기 위해서 만들어진 옷이다보니, 일단 입고나면 불편한 점은 없었습니다. 요새는 달리기도 거의 안하고 runtastic result 앱으로 근력 운동 위주로 하는데, 팔을 크게 휘저어 보거나 몸을 웬만큼 격렬하게 움직여봐도 무리는 없었습니다.


일반 운동복 대용으로 trisuit을 몇 개 사다보니 트라이애슬론을 해보고 싶은 생각이 점점 많이 드네요. 일단 자전거를 사려면 여건 상 좀 멀었으니, 내년에는 아쿠애슬론 정도라도 한 번 도전해 봐야겠어요.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